더욱 정밀하고 선명한 검사가 가능한 3.0T MRI 도입

척추클리닉

척추 분리증이란?

척추 뼈의 중간과 뒤 기둥을 이어주는 협부에 결손이 발생하여 서로 분리되는 질환입니다.

척추 뼈는 전주(앞 기둥)과 중주(중간 기둥), 후주(뒤 기둥)로 구별됩니다. 여기서 중주와 후주를 이어주는 좁은 구간을 협부라고 하는데, 이 부근에 결손이 발생하여 기둥이 서로 분리되는 질환을 ‘척추 분리증’ 이라고 합니다.

보통 허리를 과도하게 사용하거나 외부 충격이 잦은 운동선수, 택배기사 등에게 자주 발병합니다. 그러나 환자의 90% 이상이 선천적인 협부 결합을 갖고 있습니다. 별다른 증상이 없어 분리된 척추 뼈가 앞으로 빠지는 척추 전방 전위증으로 발전되어 통증이 악화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증상 초기에는 X-ray 판독으로도 질환이 잘 나타나지 않아 허리 디스크로 오진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척추 분리증에 대한 지식과 경험이 많은 의료진의 역할의 매우 중요합니다.

척추 분리증 증상

  • 초기에는 별다른 증상이 없으나 허리와 엉덩이 쪽에서 서서히 요통이 나타난다.

  • 허리 사용 시 통증이 심해지다가 휴식을 취하면 나아진다.

  • 오래 걸으면 다리가 저리고, 무거운 느낌이 든다.

  • 허리 디스크 초기와 매우 유사한 증상들이 나타난다.

  • 허리를 앞으로 숙이면 통증이 덜하고, 뒤로 젖히면 통증이 심해진다.

척추 분리증 치료법

비수술적 치료

척추 분리증이 발생한 경우에는 분리된 척추 뼈가 앞이나 뒤로 가지 못하도록 유지하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따라서 과격한 운동이나 활동을 중단하고, 약물 치료를 통해 통증을 줄이며 뼈가 이동하지 않도록 허리 근력을 키우는 것이 좋습니다. 척추 뼈가 앞이나 뒤로 이동하여 척추 전방 전위증으로 발전할 경우 수술적 치료가 필요하기 때문에 지속적으로 상태를 지켜보며 관리해야 합니다.

  • TPI 주사 치료

    염증 수치를 낮춰 통증을 완화하는 대표적인 주사 치료입니다. 질환 초기에 뼈와 관절을 지탱하는 근육들이 뭉쳐 통증을 유발하는 디스크, 협착증, 일자목 등의 질환에 매우 효과적입니다.

    자세히 보러가기
  • 프롤로테라피(prolotherapy)

    세포를 증식시켜 인대를 강화시키는 치료입니다. 인대 파열이나 손상은 물론 디스크, 협착증 등과 같이 인대를 강화시키면 통증을 완화할 수 있는 질환에도 활용할 수 있습니다. 효과가 매우 뛰어나 대중적으로 활용되고 있는 비수술적 치료 중 하나입니다.

    자세히 보러가기
  • 도수&운동치료

    정동병원은 숙련된 물리치료사가 체계적인 운동치료 프로그램과 도수치료 프로그램을 설계하여 환자 상태에 맞는 1:1 맞춤 치료를 시행합니다. 최첨단 의료 장비를 활용한 심부열치료, 전기치료, 체외충격파(ESWT) 등의 물리치료뿐만 아니라 도수치료와 운동치료까지 모두 시행합니다.

수술적 치료

척추 분리증 자체로는 수술적 치료를 시행하지 않습니다. 다만 척추 전방 전위증으로 발전할 경우에는 수술적 치료가 필요합니다.

정동병원은 환자 개개인에게 최적화된
비수술, 수술적 치료를 시행합니다.

통증 없이 최대한 빠른 일상 복귀를 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